문재인 "지난 대선" 불공정했다고 박근혜대통령 압박





청와대는 23일 "지난 대선이 불공정했다"며 박근혜 대통령의 결단을 촉구한


문재인 의원의 주장에 대해 '대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내놨는데


청와대 관계자는 '문 의원의 주장이 민주당의 주장하는 논리와 다를 바 없다고 밝히고


'지금껏 그래왔듯이 대응할 필요성을 느끼지 않는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그간 국정원과 군의 대선 개입 의혹에 대해 '관련 수사나 조사가


진행 중인 사안에 대해서는 언급하는 자체가 적절치않다'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지난 대선을 부정하는 그 주체가 지난해 민주당 대선 후보였던 문재인 의원이라 하더라도 청와대의 그러한 원칙이 달라질 수는 없다.


또 다른 청와대 관계자의 말에 의하면 '문재인 의원의 성명 내용을 보면 상당히 감정에 치우친 면이 있는 것 같다'


며 청와대가 대꾸할 이유는 없지 않느냐 고 반문했다.





문재인 의원은 23일 이날 "박 대통령의 결단을 엄중히 촉구합니다"라는 성명을 통해


국정원과 경찰은 물론 군과 보훈처까지 대선에 개입하고, 정치에 개입하고,


불법 범죄를 저지른 사실이 드러났다"며 "지금까지 드러난 사실만으로도 지난 대선은 불공정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문재인 의원은 '박근혜 대통령은 미리알았든 몰랐든 그 수혜자'라면서 '본인과 상관없는 일이라고 회피하려 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지난 대선의 불공정과 우리가 맞이하고 있는 민주주의의 위기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은 무거운 책임을 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문재인 의원은 검찰 수사의 외압에 의한 중단 시정, 드러난 사실에 대한 엄정한 문책, 국정원 개혁 등


박 대통령의 문제 해결 의지를 분명히 밝혀달라고 이날 촉구했다.



이재오 “여당, 말 아끼고 가려서 하는 절제 미덕 배워야”
특히 문재인 의원까지 나서서 ‘대선 불공정’을 강조하며 박근혜 대통령의 책임론을 제기했다. 이에 새누리당은 민주당이 “대선 불복의 본색을 드러내고 있다”며 맹공을 퍼붓고 있다.

외압이냐 항명이냐, 윤석열 검사 발언 어떻게 봐야할까? -최환 변호사
앵커: 그러면요, 오늘 민주당의 문재인 의원이 국정원과 군사이버사령부들이 국가기관의 대선개입 의혹과... 지금 문제는 문재인 의원이 지난번에는 깨끗하게 승복하겠다고 해서 참 박수도 받고 했습니다마는, 지금 와 가지고...

민병두 부정선거 맞다… 새누리 '문재인 대선불복' 주장은 동문서답
민병두 부정선거 맞다… 새누리 '문재인 대선불복' 주장은 동문서답... 지적한 문재인 성명 관련 새누리당의 '대선 불복' 공격에 동문서답이라고... 민병두 부정선거 맞다… 새누리 '문재인 대선불복' 주장은 동문서답. 문재인...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안녕하세융